편집 : 2020.9.29 화 15:26
> 뉴스 > 사회
     
“소비자의 힘, 우리 밥상과 농업의 봄을 되찾자”
‘2015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 추진 선언’
2015년 02월 05일 (목) 06:55:56 김문창 기자 moonlh@hanmail.net

우리 농업 지키기 100만 소비자 서약운동을 진행하고 있는 '2015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 조직위원회'는 오는 2월 5일 오후 2시 한밭센터(한밭아이쿱소비자생활협동조합) ‘2015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 추진을 공식 선언한다.

이날 대회는 우리 농업이 처한 현실과 안전한 밥상을 위협하는 문제들을 소비자들에게 알리고 책임 있는 소비자로서 우리 농업을 지킬 다양한 방안과 제도, 정책 실현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다.

조직위는 추진결의문을 통해 “2014년 GMO콩이 97만톤, GMO옥수수는 110톤이 수입돼 한국은 일본을 제치고 세계 1위 GMO 수입국이 됐다. 또 40만톤이 넘는(40만 8700톤) 의무수입물량을 그대로 유지하고 그 이상에 대해선 관세율을 513%로 하는 쌀 관세화가 올 1월 1일부터 시행돼 사실상 쌀 시장이 전면 개방됐다”면서 “한국의 곡물자급률은 OECD 회원국 중 최하위권 수준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3년 한국의 곡물자급률은 23.1퍼센트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부의 대책없는 농업정책과 농수축산물 시장 개방 이후 소비자들의 식탁은 수입농산물과 GMO식품에 점령당하고 있다”며 “정부는 의지가 없고 농민은 힘이 없다. 어느 누구도 소비자들의 밥상과 식탁을 위협하는 개방정책, 공개되는 정보가 부실한 수입 먹을거리에 대해 답을 줄 것 같지 않다”고 덧붙였다.

따라서 “오늘 이 자리에 모인 시민, 노동자, 소비자들은 모두 안전한 밥상과 식탁을 요구할 권리가 있는 소비자들이다. 또한 미래를 위해 우리 농업을 지켜갈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 “대회를 통해 온 국민과 함께 우리 농업의 봄을 되찾아 오려고 한다. 우리 농업의 미래를 밝히고 소비자, 서민들의 밥상을 안전하게 지켜낼 것”이라며 “우리농업지키기 100만인 서약과서명운동, 2015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에 함께 동참해 달라”고 호소했다.

조직위 주요 추진사업으로는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 본 대회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0만인 서약/서명운동 추진 ▲농업, 식량주권, 먹을거리 안전에 관한 진단과 대안 모색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우리농업지킴이 소비자 릴레이 행진 ▲10만 소비자 우리농업지킴이 조직 ▲시민 인식증진을 위한 이벤트 ▲시민제안 지원사업 등이다.

한편 소비자, 시민, 노동자, 농민들이 함께 힘을 합쳐 오는 5월 16일 서울에서 ‘2015 우리농업지키기 소비자 10만인대회’를 연다.


msn
김문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최용규 전 사장, 정무수석보좌관 ...
○ 도시공사 경영이사 내부승진?
○ 유성복합터미널 사태, 새 국면
'제 버릇 남 못 주는' 김소연
○ 동료 기자 투서가 경찰 수사로 이...
대전MBC, 유지은 아나운서 정규직 ...
대전시 시민상대로 거짓말했나?
○ 대전시의회, 시의원 징계 '보류'
○ 민주당ㆍ이낙연, 대전 무시 '가관...
대전시, 대전의료원 유치 '자신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