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3.1 월 15:30
> 뉴스 > 정부청사
     
반구대암각화 가변형 임시 물막이 사업 중단 결정
2016년 07월 21일 (목) 18:33:21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21일 울산시 울주군에 있는 울주 대곡리 반구대암각화 보존을 위한 ‘가변형 임시 물막이’ 사업을 제7차 건축분과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2014년 문화재위원회에서 임시 물막이가 암각화에 설치되었을 때의 안전성에 대한 사전 검증테스트를 요구하였고, 이에 지금까지 울산시와 울주군이 설계와 검증모형 실험을 진행해 왔다.

2015년 12월과 올해 4월에 이어 물막이 투명막에 작용하는 최대 수압에 대한 수밀성 실험을 지난 5월 24일 진행하였으며, 세 번째 실험에서도 이음매 부분에 누수가 발생, 수밀성 확보에 부적합하여 문화재위원회에서 요구하는 안전성을 충족시키지 못하는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문화재청과 울산시는 앞으로 수위조절안, 생태제방안 등을 포함한 여러 가지 대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하여 최선의 보존 방안이 이른 시일 내에 수립될 수 있도록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소방공무원, 대전시장 '뭉개기' 지적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새마을중앙회장 ...
허태정 시장 '향나무 벌목' 사과
○ 성범죄에 '관대한' 대전시
향나무 벌목 사건, 수사만 남아
양승조 지사 "대전시에서 조치 할 것...
○ 박용갑 중구청장 "어처구니 없다"
○ 삼영기계 사건, 재수사 하나?
"대전시가 좋은 방안 제안해달라"
○ 청주공항 활성화 '도돌이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