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6 일 19:28
> 뉴스 > 정치
     
민주 허태정 후보, 더블스코어 선두
허 52.7% Vs 박 26.9%.. 바른미래 남충희 후보 4.1%
2018년 05월 23일 (수) 08:57:02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6‧13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일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실시된 대전시장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가장 많은 지지를 받았다.

<대전뉴스>와 <충청뉴스>, <굿모닝충청>이 공동으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18일부터 이틀 간 진행된 대전시장 후보 여론조사 결과, 민주당 허태정 후보가 52.7%의 지지율로 선두에 올라섰다. 2위는 26.9%를 기록한 자유한국당 박성효 후보다.

남충희 바른미래당 후보는 4.1%, 김윤기 정의당 후보는 3.4%, 서진희 민주평화당 후보는 2.2% 지지율을 확보하는데 그쳤다. 기타는 0.8%, 없음은 3.3%, 잘 모름은 6.6%로 조사됐다.

허태정 후보는 성별조사에서 남성과 여성 모두 박 후보를 25%p 이상 앞섰다. 또 5개 자치구에서도 박 후보를 제쳤다. 대덕구를 제외한 4개 자치구에서 박 후보를 10%p 이상 따돌렸으며, 대덕구에선 박 후보(39.5%)와 허 후보(43.9%)와 가장 근접한 수치를 기록했다.

연령대별 조사에서도 역시 허 후보가 ‘판정승’을 거뒀다. 허 후보는 20대에서 50대까지 지지율에서 박 후보를 20%p 이상 따돌렸다.

특히 30대에서는 허 후보(65.1%), 박 후보(20.2%)로 44.9%p의 격차를 보였다. 60대 이상에선 45.6% 지지율을 얻은 박 후보가 허 후보(37.5%)를 제쳤다.

또 응답자 중 민주평화당 지지자의 51.4%와 정의당 지지자의 43%가 허 후보를 적합한 인물로 꼽았다. 바른미래당 지지자 37.7%는 박 후보를 차기 시장으로 점찍었다.

응답자들이 허 후보와 박 후보를 시장에 적합한 인물로 선택한 이유도 차이를 보였다.

허태정 후보를 지지한 응답자 중 52.5%와 74.6%는 후보선택 기준으로 정책‧공약과 소속정당을 각각 꼽았다.

박 후보를 선택한 응답자 중 48%와 55.7%는 선택 기준으로 인물과 정치적 배경‧경험을 우선시했다.

또 응답자 대부분은 투표 당일에도 변함없는 지지 의사를 밝혔다.

 

   
 

'후보지지 강도’ 조사에서 전체 74%가 ‘지지후보에 반드시 투표’를 선택했고 ‘교체가능’은 22.9%, ‘잘 모름’은 3.1%로 조사됐다.

후보별로는 허 후보를 선택한 응답자 74.7%가 ‘투표 당일에도 허 후보에게 투표하겠다’고 밝혔고, ‘교체가능’으로 응답한 대상자는 22%에 그쳤다. 잘 모름은 3.3%이다.

자유한국당 박성효 후보를 지지하는 응답자 79.1% 역시 변함없는 지지의사를 보냈고, 17.7%만이 교체 가능성을 언급했다. 잘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는 3.2%이다.

정당별 지지자들의 후보 교체 가능성은 더불어민주당(24.1%)이 자유한국당(13.7%) 높았다.
‘차기 대전시장 당선가능성’도 허 후보가 1위를 달렸다.

‘지지하는 후보와는 별개로 냉정하게 차기 시장에 누가 당선될 가능성이 높은지’를 재차 물었다.

조사 결과, 허 후보는 57.9%, 박 후보는 26.3%를 각각 기록했다. 남충희 후보는 3.1%, 김윤기 후보는 2.6% 서진희 후보는 2.2%로 각각 조사됐다. 기타후보는 0.6% 잘 모름은 7.3%이다.

‘후보자 선택 기준’에선 정책‧공약을 꼽은 응답자(31.9%)들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소속정당이 27.5%로 뒤를 이었고 도덕성 13.6%, 정치적 경험과 배경 11.3%, 인물 7.5%, 당선가능성 3.5%, 출신지역 0.9%로 각각 조사됐다. 기타 1.7%, 잘모름 2.1%이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압도적인 1위로 조사됐다.

54.8% 지지도를 얻은 더불어민주당은 자유한국당(20.7%), 정의당(6.5%), 바른미래당(5.8%), 민주평화당(2.6%)을 제쳤다. 기타정당은 1.5%로 조사됐고, 무당층은 8.1%이다.

이번 조사는 대전 지역(지난 4월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성, 연령, 지역별 가중값 부여, 림가중) 19세 이상 성인 남녀 805명을 대상 (95% 신뢰수준, 표본오차 ±3.5%p)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3.6%(총 2만 2578명 중 805명 응답 완료‧무선가상번호 전화조사 4.8%, 유선 RDD 전화조사 2.6%)이다.

조사방법은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방식, 표집방법은 무선 60% 가상(안심)번호 프레임과 유선 40% 무작위 생성 전화번호를 통한 임의걸기(RDD) 방식을 적용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조하면 된다.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김세환 전 대변인, 서구갑 지역위...
○ 염홍철 전 시장, 허태정 시장 이...
○ 검찰, 민주당 김영미 의원 '기소...
"김 호 사장 임기 보장 말한 적 없...
대전시티즌 쇄신방안 각계 '비판'
대전시티즌 김 호 사장의 '거짓말'
"대전시티즌 쇄신 방안은 땜빵용"
○ 우수위원에 조성칠·손희역·오광영·...
둔지미공원 개명안 '부결'
○ 정용기 의원, 지역 최초 정책위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