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1 금 16:51
> 뉴스 > 사회
     
대전시, 일본 오다시 방문 전격 취소
시네마현 오다시 지난 17년 대전시 방문 일방적 취소 전례
2019년 07월 25일 (목) 11:10:04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지난 17년 일본 오다시를 방문한 대전시 문화사절단이 오다시 전시공연장인 아스테라스에서 공연을 통해 다양한 한국 문화예술에 대해 소개해 호평을 받았지만 오다시는 2달뒤 답방을 약속했다가 일방적으로 취소했다.

 

대전시가 일본 오다시 방문을 전격 취소했다.

대전시는 최근 일본의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이 본격화되자 교류협력 차원의 일본 방문은 국익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 24일 오전 오다시 방문을 전격 취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전 청소년 교류단 14명은 오는 8월 2일 부터 일본문화체험과 홈스테이 등을 실시하기 위해 일본 오다시를 방문할 계획이었다.

오다시는 대전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지 32년 되는 일본 시네마현 소속의 자치단체로 오다시 한자 발음이 大田과 같다는 인연으로 오다시의 요청으로 자매결연을 맺은 독특한 케이스다.

양 도시는 그동안 자치단체뿐만 아니라 문화교류를 활발히 했으나 지난 17년 오다시에서 대전 방문을 전격 취소하면서 앙금이 남아있는 상태였다.

대전시는 지난 17년 7월, 양 도시 자매결연 30주년을 맞아 문화사절단을 파견했으나 9월 답방을 약속했던 오다시는 당시 '남북 간 긴장'을 내세워 방문을 연기도 아닌 취소해 대전시를 당황케 했다.

이에 앞서 오다시는 05년에도 오다시가 속한 시마네 현에서 '다케시마의 날' 조례를 제정해 당시 염홍철 대전시장이 교류 중간을 선언한 바 있다.

이후 민간차원의 교류가 이어져왔지만 지난 17년 오다시 답방단의 방문 취소로 소원한 관계를 이어오다 결국은 대전시가 오다시 방문을 전격 취소하기에 이르렀다.

msn
     관련기사
· "조선일보와 자유한국당은 토착왜구"· 대전시의회, 아베 정부 규탄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갑질한 민주당 시의원, 누굴까?
○ 대전시 국감, 이모저모
민주당 집안싸움에 예결위 파행
'얄궂은 운명' 허태정과 이은권
○ 대전MBC 수십억 적자.. '이제...
▲ 문성원 대전시의회 부의장 모친상
○ 민주당 집안싸움에 한국당 '득템'
국회 세종의사당, 국감에서 난타
대전시, 도시재생뉴딜사업 '전국 꼴찌...
대전시, 573돌 한글날 경축행사 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