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23 월 09:12
> 뉴스 > 행정 | 포토뉴스
     
"찬성하는 지역 주민 많지 않다"
2019년 09월 04일 (수) 17:14:49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대전시와 직, 간접적으로 관계가 있는 단체의 명칭으로 서대전네거리, 유천동, 대사동 등 중구 관내의 주요 도로에는 보문산 개발을 찬성한다는 현수막이 내걸렸으나 지역주민들의 의사와는 동떨어진 의견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대전시가 보문산 개발을 적극 추진하면서 홍보에 열을 올리자 이를 비판하는 의견도 늘어나고 있다.

익명을 요구한 지역주민 A 씨는 "보문산 개발을 찬성하는 사람들이 많지 않다"며 "아침와 오후 보문산을 산보하는 지역 주민과 등산하는 시민들에게 물어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A 씨는 "보문산을 개발해 놀이시설들이 들어설 경우 향후 적자로 시민부담만 가중텔덴데 대전시에서는 동네마다 현수막을 거는 등 지역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약속 안 지키는 김재혁 정무부시장
민주당, 어쩌다 이렇게 됐나
○ 한국당 대전시당, '의문의 1패'
단순 후원금 납부는 처벌 안 돼
”3만여 청운령 보문산에 모인다"
○ 김경철 내정자, 노조 지적 부인으...
○ 김경철 내정자, 해명에 관심 집중
"민영화" Vs "민간투자사업"
○ 하수처리장 이전 사업 '꼬인다 꼬...
문재인정부, 국토균형발전 포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