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7.7 화 19:55
> 뉴스 > 사회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6명 발생
총 90명.. 7월 5일까지 생활속 거리두기 지켜달라 당부
2020년 06월 23일 (화) 14:40:44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대전시는 23일 오전 10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6명(85-90번)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85번 확진자(산성동, 60대 여)는 83번 확진자의 배우자로 17일 부터 증상이 나타났으며 22일 중구 보건소에서 검사받고 확진 판정됐다.

86번 확진자(변동, 60대 남)는 18일부터 증상이 나타나 22일 대전성모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고 확진 판정됐으며 발병경위는 역학조사 진행 중이다.

87번 확진자(흑석동, 60대 남), 88번 확진자(용두동, 60대 여)는 탄방동 둔산전자타운 방문자로 22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검사받고 6월 23일 확진판정 받았다.

 89번 확진자(상대동, 50대 남)는 경하온천호텔 남성사우나를 방문한 이력이 있으며 17일부터 증상이 발현되어 22일 검사받고 23일 확진판정 받았다.

90번 확진자(정림동, 60대 여)는 84번 접촉자다.

한편,  공주 2번 확진자가 3일(6.15~6.17)동안 둔산동 대한토지법인 콜센터에 근무한 이력이 확인돼 해당시설을 방역소독 및 폐쇄하고 근무자 49명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최근 우리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가 심각하고 엄중한 상황으로 주요 감염경로를 파악하는데 시와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들이 심층조사를 하고 있다"면서 "시민여러분들의 자발적인 검사 참여와 방역수칙 이행이 더욱 절실한 때이므로 많은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밀집, 밀폐, 밀접한 다중이 모이는 장소 방문을 자제하고 특히 식사나 회의 등 소규모 모임을 통한 감염사례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기 강조기간인 7월 5일 까지 모임활동을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안전한 동구 만들어 달라"
민주당 대전시당ㆍ국회의원 '망신'
권중순 의원, 의원직 사퇴 표명
시험대 오른 권중순 리더십
'멍청한' 민주당 대전시당
○ '더' 명분없는 권중순 의원 '의...
대전 서구의회 본회의 '파행'
서구의회 파행 길어지나?
○ 유성구의회 원구성 '모범사례'
○ 시의회 사태, 시민단체로 불똥 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