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3.4 목 15:40
> 뉴스 > 정치
     
중기부 이전, 대전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국민의힘 대전시당 논평 전문]
2021년 01월 15일 (금) 17:58:03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중소벤처기업부가 결국 대전을 떠난다.

중기부는 오는 8월까지 세종으로 이전하는 내용을 관보에 고시했다.

예상하지 못했던 일은 아니나 막상 결정되고 나니 또 울화가 치민다.

더 화가나는 것은 그동안 대전시장과 대전 정치권이 뱉어놓은 말잔치다.

장동혁 국민의힘 대전시당위원장이 중기부 이전을 막지 못한다는 판단이 서면 중기부에 상응하는 무엇인가를 요구해야 한다고 처음부터 주장한 바가 있다.

공청회가 열리고 사실상 이전이 기정 사실로 되자 대전 정치권은 바로 장위원장이 제안한 '실리'를 말하기 시작했다.

마치 자신들의 의지인 것 처럼 중기부보다 더 큰 것을 받아오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하지만 오늘 중기부는 당연하다는 듯이 이전을 발표했는데 대전에는 그 무엇이 온다는 소문조차 없다.

대전 정치인들은 그동안 또 말만 해놓고 팔짱끼고 구경만하고 있었나 묻고싶다.

최선을 다했다던 허태정 시장은 청와대 한 번 기웃거려 보지도 않았다.

청와대와 정부를 상대로 대전에 무엇을 달라고 요구했다는 소식도 들어보지 못했다.

조승래 의원은 하나도 도움이 안된 중기부 이전 반대 법안만 던져놓고 보이지도 않는다.

중기부 이전이 오래 전부터 예견됐어도 강 건너 불 구경하듯 했던 대전시다.

이제라도 정신 바짝 차려야 한다.

혼자 하려해서도 안된다.

대전시민과 함께 의논하고 의견을 들어야 한다.

중기부 이전을 막지는 못했지만 대전발전을 위한 또 다른 일을 해야한다.

대전 백년 먹거리와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는 전략적 선택을 해야한다.

정부가 선심쓰듯 쥐어주는 것에 만족해서는 안된다.

대전이 키워준 국회의장도 역할을 해야하고 문재인 대통령과 친분을 과시한 대전 정치인들도 모두 힘을 합쳐야 한다.

이제부터 시작이다.

대전시와 정치권이 오늘부터라도 모든 힘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

                                          2020년 1월 15일

                           국민의힘 대전광역시당 수석대변인 홍정민

msn
     관련기사
· "중기부 이전 막지못해 책임 통감"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소방공무원, 대전시장 '뭉개기' 지적
○ 성범죄에 '관대한' 대전시
"대전시장은 감사 안 한 이유 밝혀라...
민주당 현충원 참배 차량지원 불법?
○ 검찰, 안선영 의원 '구약식' 처...
○ 대전 다녀간 원희룡 제주지사
자치경찰위원회 출범도 전에 '삐거덕'
민주당의 오만과 불손
김용명 전 고문, 국회 입법지원 위원...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26일 사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