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4.9 금 20:09
> 뉴스 > 문화
     
바흐, 브람스, 스트라빈스키, 바르톡으로 수놓는 정진희 바이올린 독주회
2021년 02월 25일 (목) 13:40:05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정진희 바이올린 독주회(Jin Hee Joung Violin Recital)가 오는 4일 오후 7시30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다. 

바흐(J.S.Bach, 1685-1750) 바이올린 소나타 4번(Violin Sonata No. 4 in c minor, BWV 1017), 브람스(J.Brahms, 1833-1897) 바이올린 소나타 2번(Violin Sonata No. 2 in A Major, Op.100), 스트라빈스키(I. Stravinsky, 1882-1971)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탱고(Tango for Violin and Piano)에 이어서 바르톡(B. Bartók, 1881-1945) 바이올린 소나타 2번(Violin Sonata No. 2, Sz. 76)으로 마무리 짓는다. 

바이올리니스트 정진희는 솔로이스트와 실내악 주자, 그리고 오케스트라의 리더 등 다채로운 모습으로 관객에게 다가가고 있다. 예원, 서울예고,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독일 라이프치히 국립음대, 로스톡 국립음대,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를 거친 이 시대 솔로와 실내악 연주자로서 최고 기량을 고루 갖춘 연주자다.

학창시절 해외파견 음협콩쿨, 세계일보콩쿨, 음악저널콩쿨 등 국내 주요 콩쿨에서 우승하며 이름을 알렸다. 독일 소피 샤롯데(Sophie Charlotte) 국제바이올린콩쿨 3위 및 특별상, 네덜란드 샤를 헤넨(Charles Hennen) 국제실내악콩쿨 한국인 최초 1위 없는 2위 및 바에렌라이터(Baerenleiter) 특별상, 그리스 테살로니키(Thessaloniki) 국제실내악콩쿨 한국인 최초 1위 및 심사위원 특별상, 스페인 마리아 카날스(Maria Canals) 국제콩쿨 준결승, 오스트리아 브람스 국제콩쿨 준결승 등 수많은 해외콩쿨을 석권하며 국제무대에 이름을 널리 알렸다. 

독일 베를린 한스 아이슬러 국립음대 전문연주자과정, 트로싱엔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실내악 최고연주자과정 졸업한 피아니스트 진영선이 피아노를 맡는다. 

조인클래식이 주최하며 예원, 서울예고, 서울대 음대,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로스톡 국립음대 동문회와 트리오 콘 스피리토, 브링업 인터내셔널이 후원한다. 문의 02-525-6162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신천지 명단 유출 대전 목사 '징...
○ 대전시 위상 떨어트린 대전시의원
"증설하지말고 고쳐서 사용하라"
○ 정세균 총리 본격 대선 행보 나선...
"혜택은 기업 및 대전시민에게 돌아가...
대전시 코로나19, 28명 추가 확진
○ 대전자치경찰위원회 '고령화 가족'
허태정 '설득'에 주민은 '반발'
○ 정용래 + LH = 생활치료센...
대전시 토지 거래한 공무원 '10여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