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4.12 월 18:08
> 뉴스 > 경제
     
대전시, 7월부터 도시가스 소매요금 0.42% 인하
2018년 06월 24일 (일) 21:57:40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대전시는 지난해 도시가스 소매 공급비용 동결에 이어, 올해 용도별 평균요금을 0.42% 인하하기로 결정하고 내달 1일부터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도시가스 요금이 인하되면 가정용 난방 세대는 연간 1,705원의 도시가스 요금이 절감되고, 산업용․열병합용 수요처의 연료비도 줄어들 전망이다.

대전시는 그동안 도시가스 공급비용 산정의 공정성과 객관성 확보를 위해 외부 회계법인을 선정해 지난 4월 27일부터 6월 10일(45일간)까지 용역을 추진해왔다.

시는 용역 결과 보고회와 전문가 의견수렴 등의 절차를 거쳐 올해 산업부 도시가스 소매공급비용 산정기준 개정내용을 반영하고 서민층 에너지 복지향상 등을 위해 인하를 결정했다.

산업부 산정기준 주요 개정내용은 ▲ 배관 투자비 실적 사후정산 ▲ 판매열량 차이 정산 강화(당초 ±3.0% → 변동 ±1.5%) ▲ 투자보수 가산금액 1.5배 미 공급지역 투자의무 등이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2017년 도시가스 판매량 승인(287억7100만 MJ) 대비 판매실적(300억 4500만 MJ)이 4.4% 초과됨에 따라 이를 정산해 반영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도시가스 소매요금 인하는 공급비용 산정을 보다 합리화하고 투명성을 제고하려는 산업부의 정책적 의지와 서민들의 에너지 복지향상 및 신에너지 보급 확대를 바라는 에너지 시책 방향이 반영된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올해 처음 도입되는 연료전지 요금은 광역시 중 최저 요금수준(0.3518원 / MJ, 15.02원/㎥)으로 책정해 향후 연료전지 보급 확대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msn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신천지 명단 유출 대전 목사 '징...
대전시 토지 거래한 공무원 '10여 ...
"증설하지말고 고쳐서 사용하라"
○ 정세균 총리 본격 대선 행보 나선...
"혜택은 기업 및 대전시민에게 돌아가...
허태정 '설득'에 주민은 '반발'
대전시 코로나19, 28명 추가 확진
○ 대전자치경찰위원회 '고령화 가족'
○ 정용래 + LH = 생활치료센...
코로나 핑계로 어르신 내쫓은 대덕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