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2.22 토 19:23
> 뉴스 > 정부청사
     
대학생들, ‘특허’ 스펙 쌓기 열풍
2013 캠퍼스 특허전략 유니버시아드 신청․접수 마감
2013년 05월 05일 (일) 19:23:28 이지연 기자 daejeonnews01@gmail.com

특허청(청장 김영민)과 한국공학한림원(회장 정준양)이 공동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회장 김광림)가 주관하는 ‘2013 캠퍼스 특허전략 유니버시아드대회’의 신청·접수를 받은 결과, 총 106개 대학 3,844팀이 참가 신청했다.

이 대회는 국내 주요 기업들이 문제를 직접 출제하고, 대학생들이 해결책을 제시하는 대표적인 개방형 산학협력 프로그램으로 참가 신청이 지난해 101개 대학 3,423팀 대비 12.3% 증가한 것으로, 수상자에게는 현대자동차, LG전자 등 18개 기업* 취업 우대 혜택과 차세대 지식재산 리더로 활동하는 기회가 제공되어 지식재산 관련 분야의 스펙을 쌓으려는 대학생들의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참가팀 분석 결과 이번 대회 최다 신청 대학은 548팀을 신청한 인하대였고, 공주대, 전남대, 연세대가 그 뒤를 이었으며, 전공별로는 공학계열이 3,320명(86.4%)으로 가장 많았고, 자연계열, 사회계열, 의약계열 순이었다.

부문별로는 선행기술 조사 후 특허가능성 판단 및 출원서를 보정하는 ‘선행기술 조사부문’에 95개 대학 3,232명이 신청하였고, 국내외 특허를 분석하고, 연구개발 전략 및 특허획득 방향을 수립하는 ‘특허전략 수립부문’에 75개 대학 612팀이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특허청과 한국발명진흥회는 참가 학생들의 특허 역량을 강화하고 답안 작성에 도움을 주기 위하여 대학별, 지역별 온·오프라인 사전교육을 실시하고, 답안 제출 후 각 부문별 엄격한 심사를 거쳐 오는 11월 25일 시상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msn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A씨, 이은권 의원 무차별 공격
○ 구우회 전 의원, 한국당 당협위원...
전운 감도는 지역정치권
박종용 교장, 학부모에게 감사패 받아
○ 박영순ㆍ박종래 감정싸움에 '파국'
○ 국민의당 대전시당 창당 이모저모
○ '박세리 부회장? 글쎄..'
○ 지역소식 이모저모
유성복합터미널 투자심의 통과
선관위, 김두환 전 의원 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