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7.7 화 19:55
> 뉴스 > 사회
     
"대전세종연구원 채용의혹 철저히 규명하라"
대전ㆍ세종, 참여자치시민연대, 특별감사 촉구
2017년 04월 14일 (금) 13:45:11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대전세종연구원의 채용의혹에 대해 대전시와 세종시 시민단체에서 채용의혹을 철저히 규명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와 세종참여자치시민연대는 14일 오후, 공동성명을 통해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상임의장 장수찬)와 세종참여자치시민연대(상임대표 임효림)는 대전세종연구원(원장 유재일)의 세종연구실 연구원 채용과정에서 특혜의혹이 불거진 것에 대해 명명백백한 규명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통합연구원 출범 이후 연구원 채용과 관련한 두 번째 의혹이라는 점에서 우려된다고 지적하며 특별감사 실시를 촉구했다.

두 단체는 "이번 대전세종연구원 채용과 관련한 논란은 첫째, 모집공고에 부합하는 다수의 전공자와 경력자를 배제하고 경력이 많지 않은 유사 전공자를 최종 합격시킨 점, 둘째, 최종 합격한 연구원이 졸업한 대학의 전공학과 선배와 교수가 심사위원으로 제척 또는 기피 등의 조치 없이 참여한 점, 셋째, 전공학과 선배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고 '연구분야 적합성'에서 5명의 심사위원에게 모집분야와 전공이 일치하지 않음에도 전공자도 받지 못한 만점을 받은 점 등"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지난해 10월 말 대전세종연구원으로 통합, 출범하면서 대전과 세종 시민들의 기대와 관심이 높았는데 지난 해 말 있었던 연구원 채용과 관련한 논란 이후 벌써 두 번째 의혹이 제기된 것"이라며 "대전세종연구원의 역할과 위상에 대한 지역에서의 기대가 큰 상황에서 연구원 채용과 관련한 의혹이 제기된 것은 연구원이 씽크탱크로 안착하는데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 따라서 대전세종연구원은 이번 연구원 채용의혹과 관련한 의혹을 명백하게 규명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대전세종연구원이 내부 규정에 따라 채용절차를 진행했다고 하더라도 제기된 의혹들은 채용의 공정성이 심각하게 훼손되었다고 의심할 수준"이라며 "따라서 대전세종연구원과 대전시, 세종시는 사안의 중대성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의혹 규명에 과감하게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참여연대는 "이를 위해 대전세종연구원은 불거진 의혹에 대해 대시민 입장을 발표하고, 심사와 관련된 모든 자료를 공개해 한 점의 의혹도 남기지 않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또 대전시와 세종시는 연구원의 자체적인 규명 노력이 미흡하다면 채용 의혹에 대해 특별감사 등을 실시해 산하 기관에 대한 관리감독 권한을 행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두 단체는 "마지막으로 시민들의 혈세로 운영되는 대전세종연구원의 채용 심사 과정은 엄정하고 투명해야 한다"며 "따라서 대전세종연구원의 연구원 등의 채용이 공정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관련 규정을 검토하고 개선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전세종연구원은 14일 오전 김기희 실장 명의로 된 채용 의혹에 대한 해명 자료를 통해 실체적 진실 규명에 대한 언급은 전혀없이 '학자적 양심에 따라 공정하게 심사를 진행하였다'며 변명으로 일관했다.

msn
     관련기사
· 대전세종연구원, 채용 비리 의혹· 세종시, 대세연 감사 '뭉기적'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안전한 동구 만들어 달라"
민주당 대전시당ㆍ국회의원 '망신'
권중순 의원, 의원직 사퇴 표명
시험대 오른 권중순 리더십
'멍청한' 민주당 대전시당
○ '더' 명분없는 권중순 의원 '의...
대전 서구의회 본회의 '파행'
서구의회 파행 길어지나?
○ 유성구의회 원구성 '모범사례'
○ 시의회 사태, 시민단체로 불똥 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