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4 토 09:09
> 뉴스 > 정치 | 조잘조잘
     
○ '내우외환'에 빠진 박병석 의원
2019년 06월 04일 (화) 10:13:15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 대전지역 현역 중 최다선 의원인 민주당 박병석 의원이 정치 인생 최대 위기를 맞았다고.

내년 총선에서 당선 후 국회의장에 도전할 계획을 가지고 있는 박병석 의원은 최근 당 외부 뿐만 아니라 내부에서도 시비거리가 생기는 등 골치 아픈 분위기.

먼저 당 외부에서는 한국당에서 그동안 홀로 대전 서갑을 지켜왔던 이영규 변호사와 함께 서구청장에 출마했던 조성천 변호사와 당 외곽에서 돕다 최근 입당한 조수연 변호사까지 '타도 박병석'을 외치면서 지역에서 표밭갈이를 하는 중.

민주당 내부에서는 대전시의회 김인식 의원이 박병석 의원과 박 의원 측근 등을 상대로 민감한 문제를 제기하며 '바꿔보자'는 분위기를 만들었고 김 의원은 사석에서 '절대로 박병석은 출마 못 한다'고 호언장담까지 하고 있는 상황.

이밖에도 서구 갑 지역 주민들은 '박병석이 한 일도 많지만 10년 전에 약속했던 서구 분구도 못하는 등 약속을 안 지킨것도 많다, 무엇보다도 이젠 좀 바꿀때가 된 거 같다, 식상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한다고.

msn
     관련기사
· 고종사촌 동생 챙기는 박병석 의원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김재혁 정무부시장의 '고백'
"경고처분 받은 교장, 사실상 승진시...
법원, 전문학 징역 1년 6월 선고
유성복합터미널 사태, 야당에서 맹공
조달청, 업체 말만 믿고 제품 등록
대전 청년 취업길 넓혔다
○ 서구의회 민주당 의원의 선택은?
"일본 경제 보복 맞서 기술독립"
불통시대 풍자 연극 대전 공연
○ 강제징용 노동자상 작가 "고발 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