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3.21 목 18:39
> 뉴스 > 사회 | 조잘조잘
     
○ 대전시 건설관리본부, 공범 또는 협조자
2019년 03월 15일 (금) 10:55:41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 안영생활체육시설단지 축구장 인조단지와 관련 대전시 건설관리본부에서 끝까지 A 회사를 비호.

대전시 건본은 최근 대전시의회 이광복 산건위원장에게 의혹을 해소하기위한 자료를 제출하고있지만 매번 '눈 가리고 아웅'이라는 것.

특히 지난 13일 이광복 위원장이 '마지막 기회'라며 요구한 자료도 비전문가인 시의원을 농락하듯 중요 항목이 누락된 자료를 제출하는 등 '해볼테면 해보라'는 식으로 대응해 빈축.

msn
     관련기사
· 안영 축구장 인조잔디 수의계약· 대전시의 '수상한' 인조잔디 수의계약
· 인조잔디 수의계약 면밀한 조사 촉구· "인조잔디 수의계약 사건에 대한 면밀한 조사를 촉구한다"
· "축구장 비리의혹 철저히 수사하라"· 대전시 인조잔디 축구장 ‘무용지물’
· 인조잔디 업체 대표 '거짓말'· 인조잔디 강행에 야3당 강력반발
· 대전시ㆍ업체, 거짓말· 새로운 대전? 구호뿐인 대전시
· ○ 허태정 대전시장, '진노'· 45mm 인조잔디 패드, KS기준 위배
· ○ 대전시의회, 집행부 챙기기?· 야당, 대전시·시의회 싸잡아 비판
· 인조잔디 패드 'KS 인증' 없다· 대전시 인조잔디 의혹 취재 거부
· “대전시는 바른미래당 대전시당의 엄중한 경고임을 인식하기 바란다”· 대전시, 대전시의회도 무시
· "A 인조잔디 KS 품질기준 판단 못 해"
김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전뉴스(http://www.daejeo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대전보훈병원 채용, 필기 1·3등 탈...
구멍가게만도 못 한 대전시티즌
○ 대전시 건설관리본부, 공범 또는 ...
야구장 신설 공약이 잘못된 이유
○ 버닝썬 사태 불똥 튄 대전시 '난...
○ 황운하 청장, 위기 또는 기회
김용원 동구 비서실장, '단식' 시작
○ 안 하느니 못 한 '간헐적' 단식
대전보훈병원, 갈수록 커지는 의혹
베이스볼드림파크, 중구 '유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240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133(둔산동) 현대아이텔 1412호 | Tel 010-2922-167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대전아00032 | 등록일자 : 2008. 8. 19 | 편집·발행인 김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영
제보 msay27@naver.com Copyright 2008 대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ejeonnews.kr